[C.H.I.C. 제320호] > C.H.I.C

본문 바로가기
C.H.I.C

  [C.H.I.C. 제320호]

19-02-27 12:40  작성자 : 최고관리자  조회 : 16  댓글 : 0  회차 : 320호

19-02-27 12:40  회차 : 320호

해외에서 합법화 날개가 펼쳐지는 우버, 국내는 아직? 외

C.H.I.C 320호 - [C.H.I.C. 제320호]

본문

C.H.I.C 320호 | 2018.10.23
 
Issue Curator 노영준, 전현준, 정승민 
지난 10월22일(월)에 진행한 "소비자와함께 4주년 행사-후원의 밤"을 여러분의 관심과 응원 속에 무사히 마쳤습니다.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인사 드립니다. 여러분들의 정성으로 마련된 소중한 기금은 청년소비자 교육과 소비자 권익 증진에 사용되며 투명하게 공개합니다.
#전동킥보드 #인싸템 #우버 #프리미엄폰 #맥주종량세 #송출료
HOT ISSUE - 소비이슈 한눈에 보기
#1 
최근 개인형 이동수단으로 인기를 계속 올리고 있는 전동킥보드 시험결과 내구성과 안정성에는 문제가 없었지만, 주행거리가 제품별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1회 충전 후 주행거리가 제품간 최대 3.8배나 차이가 났다고 하는데요. 제품 안전성 기준을 충족했으므로 소비자 안전에는 안도감이 들지만, 제품별 차이를 줄이기 위한 규제도 필요해 보입니다.
 
#2 
아웃사이더의 반대말로, 조직이나 또래 집단의 인사이더인 ‘인싸’ 문화가 유행처럼 번지고 있습니다. 소셜미디어에서는 이러한 현상에 발맞춰 제품 광고에 ‘인싸템’이라는 문구로 소비자 구매 욕구를 자극하고 있는데요. 소외감을 피하고 싶은 청소년들을 자극하는 과도한 문구의 마케팅이 지양되어 부모님들의 등골을 덜 휘게 했으면 합니다.
#3
차량 공유경제의 상징인 우버가 해외에서 합법화 길에 나서고 있다고 합니다. 정보통신기술을 이용해 기존 택시산업의 한계를 극복하고, 부작용을 최소화하려는 규제를 적극적으로 펼치고 있는데요. 우버의 혁신성을 인정하고 그에 맞춰 법과 제도를 정비하는 해외 사례 처럼 국내에서도 적극적인 정책적 뒷받침을 한다면 소비자 편익증대와 공유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입니다.
 
#4
고가의 프리미엄 스마트폰 가격이 엄청난 금액으로 팔리는 요즘 40만원 대 프리미엄 스마트폰이 국내 시장에 상륙한다고 하는데요. 샤오미가 출시한 포코폰 F1으로, 가성비를 자랑하며 사양이 높아 소비자들의 관심을 끌기에 충분하다고 합니다. 제품이 주는 가치와 가격 적정성이 소비자 눈을 사로잡는 관건이 될 것입니다.
#5
정부와 정치권이 맥주에 매기는 세금을 종량제로 바꾸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고 합니다. 이로 인해 국산 수제 맥주를 1만원에 4캔처럼 저렴하게 구입하면서, 수제맥주 업체 시장 점유율이 늘게 되어 청년 일자리 창출도 이루어질 전망이라고 합니다. 다만 생맥주 세금이 올라가는 부작용도 존재한다는 점에 정부에서 여러 가지 고민이 필요하겠습니다.
<더보기>
 
#6
TV홈쇼핑 판매 수수료율이 실제 판매장보다 훨씬 높다는 주장과 판매 수수료의 절반가량이 IPTV 송출료로 나가므로 오히려 더 낮아진다는 주장이 맞붙었습니다. IPTV 가입자 수가 매우 증가하면서 송출료가 상승하는, 플랫폼의 커진 영향력 때문에 발생한 문제지만, 과도한 경쟁이 소비자 피해로 이어질 수 있으니 합리적인 논의가 이루어져야 할 것입니다.
<더보기>

댓글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광화문플래티넘 801호   대표 : 박명희,김경한,예종석
사업자등록번호 : 214-82-14171 전화 : 02-2272-3414   FAX : 02-733-3414   이메일 : consumer@withconsumer.org
Copyright © (사)소비자와함께 All rights reserved.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5가길 28광화문플래티넘 801호
대표 : 박명희,김경한,예종석
사업자등록번호 : 214-82-14171
전화 : 02-2272-3414   FAX : 02-733-3414
  이메일 : consumer@withconsumer.org
Copyright © (사)소비자와함께 All rights reserved.